Nobody knows you when you're down&out

날이 추워서 긍가,나이가 들어서 긍가…요즘은 만사가 귀찮고 그냥 띵가띵가만… 오래전부터 부르고 싶었던 노래 Eric Crapton 翁의 “Nobody knows you when you're down&out”를 불러 보았다.이름하야 Eric翁 식 블루스 창법…제목부터 뭔가 삘이 빡~ 하고 온다.한마디로 니가 찌질해 지면 아무도 너를 알아봐 주지 않는다? Eric Crapton의 노래에는 그의 히스토리가 담겨 있다.비틀즈의 기타리스트 조지 해리슨의 마누라를 짝사랑해서 부른 노래가 그 유명한 “Layla”그 여자(패티 뭐시기?)가 조지 해리슨과 이혼하고 에릭 크랩튼과 결혼해서 부른 노래가 더 유명한 “Wonderful Tonight”자신의 자식을 먼저 하늘 나라로 보낸 후 부른 노래가 요즘 애들도 잘 알고 있..